만주원류고는 만인의 희망(요서경략설편) 반테러 동양사


예전에 [부흥] 의 매식자 두령 가운데 한 분인 석(jws881111)님께서 알아본다고 하셨던 문제인데, 불행히도 이 후에 글이 삭제되어 余는 그 되돌릴 길을 모르고 어디까지 진행되었는지도 모르므로 비루한 재주로나마 직접 살펴본다.

<<만주원류고>> 에 요서경략설의 증거가 나와 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있다.

상고하거니와, 원래 이 문제의 근원은 단재의 <<조선상고사>> 이다. <<조선상고사>> 제 7편 2장 4절에서 단재는 설파하기를, 다음과 같았다.


조선 역대 이래로 바다를 건너 영토를 둔 자는, 오직 백제의 근구수왕과 동성대왕의 양대(兩代)이다.

(...중략...)

<만주원류고>에 "금주(錦州), 의주(義州), 애혼(愛琿) 등 지(地)가 다 백제" 라 함이 이를 가리킨 것이요, (후략...)


훗날 많은 연어와 송어들이 이 구절을 그대로 ctrl+c, v 하였으나, 정작 <<만주원류고>>를 직접 찾아본 이는 없었다. 단재가 보았던 구절은 필시 이것이리라.  


謹按百濟自後漢時已見史傳歷晉迄唐使命歲通王本夫餘王仇台之後以夫餘為氏舊國屬馬韓晉代以後盡得馬韓故地兼有遼西晉平二郡自置百濟郡宋書言所治謂之晉平郡晉平縣都城號居拔城則百濟郡即晉平而居拔城即晉平城也馬端臨謂晉平在唐柳城北平之間實今錦州寧逺廣寧之境一統志謂居拔城在今朝鮮境內者殆梁天監時遷居南韓之城歟



그러니까 이것은 단재가 <<만주원류고>>를 독파하여 새롭게 발견해 낸 사료가 아니라, 바로 <<송서(宋書)>> 등을 보고서 만주원류고의 편찬자들이 "우리 생각에는 이런 것 같네..." 라면서 덧붙인 부분으로, 결국 요서진평이 존재했다는 근거는 <<송서>>나 <<양서>>에서 나오고 그 위치가 "금주, 영원, 광녕" 등지라는 것은 <<통전>>의 "柳城北平之間" 에서 나온 것이다. 

즉, 요서경략설의 증거로 <<송서>> 나 <<양서>>, <<통전>> 등을 이미 꼽아놓고서 만주원류고를 다시 이야기하는 것은 동어반복이다. 의미가 없다. 굳이 의미를 찾으라면, 그 말을 하는 사람이 만주원류고를 실제로는 보지 않았다는 뜻을 내포하고 있을 따름이다.



그나저나 역시 청나라의 대학자들은 우리나라의 매국식민사학자들과는 감히 비교도 할 수 없을 만큼 높은 분들이신지라, 이 분들은 송서에 나오는 "百濟所治謂之晉平郡晉平縣" 을 "백제의 수도는 진평군 진평현이다." (ㅡㅡ;;;;;) 라고 읽으셨으며, 그 결과 "거발성=진평현" 이라고 철썩같이 믿으셨다. 그러다가 <<일통지(一通志)>> 에서 거발성이 조선 경내에 있다고 한 것을 보고 이분들은 패닉상태에 빠지셨으나, 이내 침착을 되찾으시고 양서에서  "尋為高句驪所破衰弱者累年遷居南韓地"이라는 구절을 찾아내셔서는 "원래 요서에 있다가 조선 남쪽으로 옮겼는갑다..." 라고 생각하셨다.



채호형... ㅜㅜ



핑백

  • 11th fear : 용어에 대하여- 대륙백제설 2008-10-15 23:12:22 #

    ... 인터넷 매식계 일각에는 백제의 "요서경략설" 과 "대륙백제설" 을 구별하고자 하는 움직임이 있고, 나 역시 부분적으로는 그러한 태도를 가지고는 있으나(http://shaw.egloos.com/1716927, http://shaw.egloos.com/1716959), 이것이 "반드시" 구별해야 하는 용어들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대체적으로는 《송 ... more

덧글

  • 초록불 2008/02/24 17:56 # 답글

    추종자들은 뭐가 문제삼?이라고 말할 겁니다...^^;;
  • Shaw 2008/02/24 18:04 # 답글

    초록불님/ 몇줄 수정했습니다. 그래도 어차피... 겠지만 ^^;;;;
  • 眞明行 2008/02/24 19:17 # 답글

    소햏은 상기의 문제귀절이 백제=낙랑백제=모용씨에 의해 이치된 낙랑군에서 비롯된 착간으로 보고 있습니다.
  • Shaw 2008/02/24 19:56 # 답글

    眞明行님/ 저도 속마음으로는, 낙랑군이 불러일으킨 착오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 한단인 2008/02/24 20:32 # 답글

    진명행 님/ 어..생뚱맞은 헛소리일수도 있는데요. 방금 하신 말씀 중에.. 낙랑백제..가 아니라 대방이 더 정확한거 아닌가요? 아님..다른 얘기가 있는 건가요? 낙랑이나 대방군이 백제와 맺은 관계사에 대해서는 잘은 몰라서리..;;

    ... 그리고 모용씨에 의해 이치된 낙랑군이라고 하시니 갑자기 위서 태조기(맞나? 진서 모용황 재기였나?)에 나오는 백제 고려 잡이 등등등이 업에 있다는 것과 연결이 되네요. 잡혀간 백제인이 이치되면서 업에 끌려갔다능.. 뭐 그런 식? 뭐.. 그렇게 연상한 저도 황당하다고 생각은 하고 있지만.. 뻘 생각인거겠죠?
  • 眞明行 2008/02/25 00:40 # 답글

    한단인님/모용씨에 의해 이치된 낙랑군에 대한 기사는 資治通鑑의 卷88 晋紀 10에 의거해서 드리는 말씀입니다. 6세기때까지 낙랑의 호칭이 계속해서 등장하는데 북위시대의 귀족들이 모두 낙랑 수성인(遂城人)을 칭하면서 기자조선의 전승을 동시에 전하고 있습니다. 이 지역이 南史나 宋書 등 남조계 사서에 등장하고 있는 낙랑백제 지역 금주(錦州), 의주(義州), 애혼(愛琿) 등을 일컬음은 두말할 여지가 없습니다.

    이는 윤용구의 「中國 출토의 한국고대 유민 자료 몇가지」, 『한국고대사연구』2003, pp303~306에서 자세하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라디오 2008/02/25 07:38 # 답글

    역시 眞明行은 대단하군요. 교통지도는 언제 공개할겁니까?
  • 라디오 2008/02/25 07:43 # 답글

    보통은 근초고왕을 대표주자로 생각하는게 많으나. 제 추측하고 비슷하군요.

    "오직 백제의 근구수왕과 동성대왕의 양대(兩代)이다."
  • Shaw 2008/02/25 10:03 # 답글

    라디오님/ 야후재팬을 수색하여 임나지를 발굴해 내신 위대한 문헌학자께서 와 주시니 어찌 영광이 아니리이까.
  • 악질식민빠 2008/02/25 12:03 # 답글

    OTL
  • 라디오 2008/02/29 22:53 # 답글

    뭐 소문엔.... 글귀를 복사했다는 뜬소문이 있으나... 야후 재팬으로.. 복구한 건 사실입니다.
    뒤의 글자를 검색어로 넣어 보면..뜹니다. 그래서, 서로 맞출 수가 있습니다. 시간이 걸려서 탈이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